사설 칼럼

<社說> 환경분야, 2017년의 절반을 돌아보며

어느덧 한 해의 절반하고도 한 달이 흘러가고 있다. 길다면 길고, 짧다면 짧은 약 7개월의 시간 동안...